테니스피플
피플해외선수
'여자 테니스 혁명가' 아만다 아니시모바'마르세유턴'자유자재
글 박원식 기자 사진 파리=황서진 기자  |  nobegub@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08  16:06:0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네이버 구글

 

   
 

 "이 선수를 따라해야 한다."

"여자테니스계에 페더러가 등장했다."

"학점으로 따지면 A+"

"대부분의 선수들이 강타만 칠 줄 알 지 연타는 모른다. 특히 여자선수는 더 그렇다. 그런데 아만다는 연타를 친다. 테니스에서 연타는 강타보다 주요 무기가 될 때가 많다."

대한테니스협회 경기력 향상위원회 이승근 위원장이 롤랑가로스 현지에서 아만다 아니시모바의 경기를 보고 무릎을 치면서 한 말이다. 

상무 초대 감독, 30년간 프랑스에 살면서 프랑스 국적의 세네갈 선수 야야툰비야를 지도한 이승근 위원장은 롤랑가로스 대회 기간 내내 아만다 아니시모바의 경기를 집중해 지켜봤다.

그 결과 이 위원장은 "여자 선수 가운데 페더러 처럼 그림같은 드롭샷을 구사하는 선수가 어디있냐"며 " 아니시모바는 어린 나이에 상대가 베이스라인에 물러나 있는 것을 보고 환상적인 드롭샷을 성공시킨다"고 말했다. 설사 되치기를 당해도 상대는 그 드롭샷을 처리하느라 체력을 소모했고 이후 경기를 풀어가는데  힘겨워했다는 것이다. 

17살 나이에 그런 볼을 구사하는 것에 이 위원장은 고개를 절래절래 저었다.

   
▲ KTA 이승근 기술위원장이 프랑스테니스협회 이사와 아만다 아니시모바-시모나 할렙 경기를 보면서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아니시모바의 백핸드 다운더라인과 크로스 샷은 물론이고 상대의 허를 찌르는 역 크로스는 탄성을 자아내게 했다. 이 위원장은 "제 2의 샤라포바가 나왔고 여자테니스는 이제 아니시모바를 보는 재미가 생겼다"며 "코리아오픈에 아니시모바가 온다면 샤라포바, 오스타펜코 이후 올림픽공원 만원관중을 예상케한다"고  말했다. 

한 테니스 지도자는 "우리나라 여자 선수들의 하고자하는 열정은 세계 1위"라며 "핵심 집중 기술 투자된 선수들을 만나 벽을 느끼며 속으로 한참 울었을 것이다. 그동안 한 테니스가 아무 쓸모가 없고 세계 벽을 넘을 수 없다고 느끼는 순간 테니스를 하기 싫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니시모바처럼 백스윙 거의 없고 가볍게 앞에서 때리며 골반 사용을 잘하는 선수가 미래 테니스"라며 "빅토리아 아자렌카, 샤라포바 같은 10년전 톱 클라스 선수들의 기술이 이제 구식이 됐다"고 지적했다.

결론은 아만다 아니시모바처럼 때론 강하게 때론 약하게 볼을 다루면서 편하게 하는 테니스가 앞으로의 대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유로스포츠 프랑스5채널에선 애슐리 바티가 여자단식에서 우승해도 패트릭 무라토글로와 마리온 바톨리가 테니스 해설 프로그램에 나와 아니시모바 이야기를 주로 한다. 아니시모바에 대해 분석하고 그의 앞으로 가능성에 대해서도 여러가지를 내놓았다. 

 

   
 

 

   
 180CM 큰 키에서 나오는 호쾌한 아크의 서브 

 

   
 나에게 테이크 로테이션만 있다. 백스윙은 없다

 

   
 볼은 무조건 앞에서 맞힌다

 

   
 서브때 골반 이동, 힙 로테이션은 좌우가 아닌 라켓과 같은 상향 

 

   
 늦었을 때도 볼 처리는 무조건 앞에서 

 

   
 

 

   
 스윙하고 골반 회전 

 

   
 시계 반대 방향으로 이동하는 등-등-등 타법 구사.  5세트를 뛰어도 지치지 않는 스타일로 테니스를 한다 

 

   
 

 

   
 

 

   
 

 

   
 

 

   
 

 

   
 

 

   
 '마르세유턴'하려고 할렙 백쪽 깊은 곳에 볼을 보내는 아니시모바

 

   
 '마르세유턴'하고 공간만들어 볼 보내는 아니시모바 

 

   
매치포인트를 백핸드 다운더라인 '툭' 연타 구사하는 아니시모바  

 

   
▲ 할렙상대 백핸드 다운더라인 매치 포인트

 

   
 

[관련기사]

글 박원식 기자 사진 파리=황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네이버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1234
써야지 ... 이건 뭐 어떤것이 혁명적인 변화인지 내가 무식해서인지 ... 알수가 없네

영상중에 어떤것이 마르세이유 턴이요

(2019-06-16 19:28:28)
1234
지단이 사용하던 것을 말하는 것 같은데 마르세이유 턴은 무엇이고 , 테니스에서 어떤 형식으로 구현되며

아니시모바는 이럴때 이러한 방식으로 쓴다고 좀더 구체적으로 기사를

(2019-06-16 19:25:03)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2)

테니스피플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주교동 614-2 원당메디컬프라자 606호  |  대표전화 : 031)967-2015  |  팩스 : 031)964-7780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다 50250(주간)  |  출판사 신고번호:제2013-000139호  |  상호명 : (주)스포츠피플 | 테니스피플  |  사업자등록번호:128-86-68020
대표이사·발행인 : 김기원  |  인쇄인:정영무(한겨레신문사 대표)  |  편집국장 : 박원식  |  정보기술책임 : 최재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재혁
Copyright © 2011 테니스피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ennispeopl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