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조선
대우조선해양, 수주대박 터졌다VLCC 6척, LNGC 1척 수주, 고부가가치선 집중 선별 수주
거제타임즈  |  webmaster@geojetime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6.02.20  00:00: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대우조선해양이 6척의 초대형 원유운반선 6척 등 모두 7척의 선박을 수주하며 올 목표 수주액인 100억 달러 달성에 청신호를 밝혔다. 

대우조선해양(대표 정성립, www.dsme.co.kr)은 최근 사우디 아라비아의 벨라(Vela International Marine Ltd.)사로부터 320,000톤급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 Very Large Crude-Oil Carrier) 6척을 수주했다. 또한 16일에는 파나마의 한 선사로부터 액화천연가스운반선(LNG Carrier) 1척도 수주했다.

이들 선박의 총 가격은 약 10억 달러를 상회하며, 대우조선해양은VLCC는 2009년, LNGC는 2010년까지 모두 인도할 예정이다.

대우조선해양이 벨라사로부터 수주한 318,000 톤급VLCC는 길이 333미터, 폭 60미터, 깊이 30.5미터로 원유 200만 배럴 이상을 실을 수 있는 대형 선박이며 16.2 노트(시속 30Km)로 운항된다.

특히 이번에 선박을 발주한 벨라사의 경우 이 회사가 보유한 대부분의 원유운반선이 단일 선체로 구성돼 있어 향후 지속적으로 이중선체로 선대를 개편할 것으로 예상돼 추가 프로젝트도 예상된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이번 계약은 대우조선해양이 지향하고 있는 고부가가치 선박 위주의 선별 수주 전략에 딱 들어 맞는다"며 "이를 통해 회사의 수익성도 한결 나아질 것"이라고 밝혔다.

대우조선해양은 지금까지 총 108척의 VLCC를 수주했으며 이중 88척을 인도해, 이 부분에 있어 세계 최고의 경쟁력과 기술력을 두루 갖춘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현재 모두 9척 약 17억 5천만 달러 상당의 선박과 해양플랜트를 수주했으며 이는 올해 목표치의 17.5%에 해당한다.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 인기기사
1
거제시, 국도5호선 연장으로 동서간연결도로 사업비 450억 원 절감
2
갤러리거제, 홍산곤 작가 '저곳_THERE' 展
3
거제통영 트로트 가수 선발 오디션 '리승' 최종 대상자 선정
4
거제시, 삼오르네상스 아파트 붕괴사면 복구공사 준공
5
거제조선해양문화관 해양플랜트 전시 신설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