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조선
삼성重工業, LNG선 수리서비스 합작사 설립
거제타임즈  |  webmaster@geojetime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06.01.24  00:00: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말레이 MMHE社와 합작을 통해 정기점검대상 LNG선 수리거점 확보
 - 고객만족제고, 선박건조를 위한 도크 여유발생 등 일석이조 효과

삼성중공업은 최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프르 현지에서 말레이시아 조선社 MMHE와 LNG船 수리를 위한 합작사 설립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삼성중공업의 김징완 사장과 말레이시아 MISC社 사장(겸)MMHE社 회장인 다또샴슐(Dato Shamsul)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협약식(23일)에서 ▲합작회사명은「MMHE-SHI LNG 유한회사」로 정하고 ▲초기자본금은 1백만불로 했으며

▲각사지분은 삼성중공업 30%, MMHE社 70%로 확정했다.

이번에 삼성중공업과 파트너를 맺게 된 MMHE社는 말레이시아 최대 해운선사인 MISC社의 子회사로서, 37만평 부지와 도크 2개를 보유하고 있으며, 1만톤급 선박건조와 선박수리를 주로 하고 있는 중형 조선소다.

이번 합작사 설립은 최근 LNG선 건조가 급격히 늘어남으로써 LNG선 수리업 또한 유망사업으로 부상할 것이라는 예측하에 MMHE가 파트너쉽 대상 조선사를 물색해본 결과, 기술력, 품질, 시장점유율, 고객만족 등에서 탁월한 삼성중공업에 수리조선 합작을 요청해 이루어진 것이다. 

兩社는 합작사를 설립하며 각자 다른 역할을 분담하게 되는데, 삼성중공업은 LNG선 수리에 필요한 노하우 및 기술인력을 제공하게 되고, MMHE는 삼성의 기술지원하에 LNG선 수리에 관한 인력 제공 및 수리업무만을 전담하게 된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합작사 설립을 통해 그간 거제조선소 도크에서 이루어지던 ▲정기점검대상 LNG선 합작사 이관으로 도크 여유분 발생  ▲도크 여유분 선박 건조 활용에 따른 매출 증대 ▲향후 MISC社와의 LNG선 수주협상시 유리한  고지 선점 등의 기대효과가 예상된다.

아울러 삼성은 LNG선들의 주요 통행로인 동남아현지에 A/S 및 선박수리를 위한 서비스거점을 확보함으로써, 모든 해운사에게도 선박수리를 위해 한국까지 귀항하는 불편을 덜어 주게 됐다.

파트너社인 MMHE 역시 이번 합작을 통해 ▲LNG선 수리기술 습득 ▲삼성중공업으로 LNG선을 발주한 선주들로부터 수리물량확보 등 기술전수는 물론 영업력이 한층 강화되는 효과를 볼 수 있게 되어, 세계조선업계에서도 同합작사례를 놓고 전형적인「윈윈사례」라는 평가를 내리고 있다.

삼성중공업 김징완 사장은 이와 같이 해외진출이 빠르게 본격화 되는 것에 대해 "일반화된 조선기술로는 한계가 있는 만큼 해외기업과 기술제휴 등으로 수익을 창출하고, 고부가가치 특수선 분야에서 경쟁력을 제고하는 것만이 세계시장의 강자로 계속 살아 남는 길"이라고 말했다. 

  * 용어설명

  - MMHE : Malaysia Marine & Heavy Engineering

  - MISC : Malaysia lnternational Shipping Corporation

 

거제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 인기기사
1
거제시, 국도5호선 연장으로 동서간연결도로 사업비 450억 원 절감
2
갤러리거제, 홍산곤 작가 '저곳_THERE' 展
3
거제통영 트로트 가수 선발 오디션 '리승' 최종 대상자 선정
4
거제시, 삼오르네상스 아파트 붕괴사면 복구공사 준공
5
세계 조선 수주 5년만에 3배 증가…4월말 누계 1,543만CGT
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남 아009호 | 등록연월일 : 2005년 11월 10일 | 제호 : 거제타임즈 | 편집인 : 박현준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현준
발행인 : 김철은 | 발행연월일 : 2003년 4월 16일 | 발행소: 경남 거제시 서문로 72 (고현동) 태원회관빌딩 6층ㅣ전화: 055-634-6688 / FAX: 055-634-6699
Copyright © 거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문의메일 : geojetimes@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