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니스피플
대회그랜드슬램
'경험만큼 좋은 스승은 없다' 알카라스, 시너 이기고 프랑스오픈 결승 진출
박원식 기자  |  editor@tennispeople.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6.08  04:11:1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네이버 구글
   
 

 


2004년 이후 빅 3 멤버가 없는 첫 번째 프랑스 오픈 결승전.
기대할만한 결승전은 가장 매력적이고 흥미로운 카를로스 알카라스와 야닉 시너의 대결이었다. 하지만 이들은 결승이 아닌 준결승에서 만났다.

결승전 같은 준결승전에서 알카라스와 시너는 결승행 티켓을 놓고 치열한 싸움을 벌였다. 비록 실수투성이였고 완벽한 최고의 컨디션은 아니었지만 거의 20년 동안 빅3 사이의 빈번한 고전적인 만남으로 인해 남겨진 공백을 그나마 효과적으로 메웠다.

스페인의 카를로스 알카라스가 갓 세계 1위가 된 야닉 시너를 이기고 프랑스오픈 결승에 진출했다. 지난해 조코비치와의 롤랑가로스 준결승에서의 정신적 압박과 육체적 고통 경험이 이날 준결승에서 세계 1위 야닉 시너를 상대로 큰 효과를 봤다. 
알카라스는 7일 파리 롤랑가로스 필립 샤트리에에서 열린 대회 남자단식 결승에서 세계 1위 시너에 2-6 6-3 3-6 6-4 6-3으로 승리했다. 경기시간은 4시간 9분.

알카라스는 2023년 조코비치와의 경기때처럼 심리적 압박이 신체적 경직으로 이어져 패한 것과 달리 침착하고 차분하게 마라톤 경기를 소화했다. 알카라스는 하드, 잔디, 클레이 등 3개 표면에서 그랜드 슬램 결승에 진출한 최연소 선수가 되었다.

알카라스는 “고통 속에서 기쁨을 찾아야 한다”며 "롤랑가로스의 클레이 위에서는 긴 랠리, 4시간짜리 경기, 5세트, 싸워야 하고, 고통을 겪어야 하지만 우리 팀과 여러 번 이야기를 나누면서, 고통을 즐겨야 한다는 것을 느꼈다”고 말했다.

남자 테니스의 미래를 짊어진 두 선수의 대결은 두 사람 모두 그랜드 슬램 챔피언으로 코트에 나섰던 첫 번째 대결이었다.

알카라스는 “시너 덕분에 나는 더 나은 선수가 되기 위해 나 자신을 다그쳤다”며 "3세트에서 경련이 생겼다. 작년 조코비치와의 경기를 통해 제가 오늘과 같은 입장에 있다는 것을 배웠다. 지금 이 순간에는 침착해야 하고, 경련이 사라질 것이기 때문에 계속 나아가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다. 싸우면서 포인트를 짧게 만들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알카라스는 4,5세트에 대해 훌륭한 테니스였다고 만족해 하고 자신이 한 모든 일에 대해 정말 행복해 했다.

알카라스는 2022년 US 오픈 8강 5시간 15분의 경기에서 시너를 상대로 승리했고, 시너가 잘나가던 올해 인디언웰스 준결승전에서 16경기 무패행진을 끊으며 우위를 점했다. 이어 바람이 불고 햇볕이 잘 드는 코트 필립 샤트리에에서 장거리 대 역전극을 펼친 끝에 다시 이기며 치고 나갔다.

알카라스는 이날 1세트에서 세번의 서브 게임을 내주며 정신을 못차렸다. 2세트 0대2로 뒤진 상황까지서 세트스코어 0대3 완패의 길을 보였다. 이때부터 추진력을 받아 한세트를 만회해 균형을 이뤘다. 알카라스는 첫 서브 득점 비율은 44%에서 68%로 올리고 위너 숫자를 시너보다 늘리면서 경기 양상은 알카라스쪽으로 기울었다. 알카라스의 공격이 거세지자 시너는 위너 수를 늘리려고 무리를 했다. 알카라스는 3세트를 시너에게 내줬지만 남은 두세트를 자기 것으로 만들었다. 전체적으로 알카라스는 위너수에서 상대보다 26번 많은 65개를 기록했고 언포스드 에러는 58개(시너는 44개)를 기록했다.

시너는 롤랑가로스 준결승에 진출했지만 클레이코트에서의 실력은 검증되지 않았다. 클레이코트에선 언더독이었다. 그러나 그는 완전한 믿음을 가지고 시합에 임해 1세트는 물론이고 2세트 2대0으로 앞서가면서 그를 안심시켰다. 하지만 클레이 위에서 알카라스를 상대로 하는 5전 3선승제 전투는 신체적으로 힘든 경기였다. 시너가 경기 내내 자신의 몸을 효율적이고 어느 정도 관리하느냐에 승패가 달렸는데 3세트부터 신체에 이상이 왔다. 정신적 압박이 육체적 고통으로 이어졌다. 

알카라스가 작년 준결승에서 프랑스 오픈 첫 우승을 눈 앞에 두고 조코비치 앞에서 전신 경련을 경험했고 결국 4세트에서 패하여 많은 싸움을 할 수 없었던 것처럼 시너는 이날 경기중반부터 신체적 고통을 안고 경기했다. 알카라스는 지난해 경험이 이날 시너를 상대로 큰 도움이 되었다.

경험을 통해 얻은 지혜는 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적용되고 실패를 통해 성장했음을 이날 경기에서 알카라스가 보였다. 문제 해결 능력, 감정 조절, 인내심 등의 다양한 능력이 나타났다. 

두 사람 모두 최고 레벨을 동시에 보여주지 못한 경기였지만 알카라스는 시너와의 11번째 만남에서 10번째 승리를 거두면서 자신의 존재를 확인했다.

알카라스는 “짧은 경력 동안 치른 가장 힘든 경기였다”라며 “앞으로 야닉과 더 많은 경기를 치르게 될 것"이라며 험난한 앞날을 예고했다.

결국 클레이코트 경기에서 더 많은 체력과 인내를 요구해 젊고 체력적으로 뛰어난 알카라스가 긴 랠리에서도 꾸준한 퍼포먼스를 유지하며 우위를 점했다.

 

아래는 tvN 하이라이트 영상 댓글

 

@user-tk8dt5hj7f

경기편집하시는분 진짜 칭찬해야됨. 외국 테니스tv나 롤랑가로스채널보면 외국인들 편집 진짜 내용보지도 않고 지 맘대로 편집함ㅋㅋ 이 긴 경기를 하이라이트 뽑아내는 한국 편집자 진짜 칭찬합니다.

@SunheeKim-yf3bz
4시간 전
드디어 올라와꾸만 결승 경기라고 해도 손색없을만큼 진짜 명경기였음……

@Binjib1989
3시간 전
멋진 경기~! 두 선수 다 매너도 좋고 각자 다른 매력있고, 눈이 즐거움

@user-rx5to4vz1e
2시간 전
결승전에서 볼수 있는 초박빙의
명승부를 미리 본 느낌이다!
역시 알카와 시너의 라이벌 매치는
흥행의 확실한 보증수표~!!

@user-ym1yp8pz1c
2시간 전
알카랑 시너 둘이 만나면 게임 내용이 너무 좋음 ㅋㅋㅋ 그만큼 서로가 라이벌이라 생각하는거겠지

@user-hv8gs4rd4b
2시간 전
둘다 실력 수준이 다른경지네 ㅋㅋ 역대 이런 경기 수준이 있었나 싶을정도

@busted7774
3시간 전
윔블던도 벌써 기대됩니다 두 라이벌전 꿀잼입니다


@user-er7xe7tp1d
3시간 전(수정됨)
시너는 4세트 조매싱 아웃이 영원히 생각날꺼임ㅋㅋㅋㅋ

알카는 3세트 듀스가 몇번 났는데 브레이크 못하고 내준게 엄청 생각났을거고

1세트 알카는 그야말로 눈썩 경기 시너의 1세트 스트로크 및 서브는 11조코비치급

멘탈관리와 체력의 알카 승리

@madebymakers7276
1시간 전
세기의 대결!!
포스트 나달과 페드러를 보는듯!
바모스 알카라즈~


@msms857
3시간 전
사실상의 결승전이었네.

@bella-mm5yg
3시간 전
와 둘 다 공격 수준이 다르다...

@qqq934
2시간 전
눈이 호강하네 천상계 대전


@npyg760
3시간 전
테니스 이 재밌는걸 이제야 알았네…빅3 전성기때 봤으면 어땠을까 너무 아쉽다ㅠㅠ 축구로 따지면 메날두 전성기시절 놓친느낌.


@user-hl6so3mg9h
1시간 전(수정됨)
미친경기력. 롤랑가로스가 올해 클래이에서 젤 잘치는 선수를 뽑는 대회라면 이경기 끝나고 큰트로피 작은트로피 하나씩 나눠 갖고 끝내자. 더이상의 경기는 전파낭비.

@sync2ne198
3시간 전
진짜의미의 넥스트 제너레이션이
시작된 느낌

@justdoit9945
21분 전(수정됨)
진짜 경기내용도 미쳤지만 Tvn스포츠 편집자 분에게 무한 감사드립니다. 롤랑 채널은 진짜 3분짜리 성의없는 편집인데.. 외국인들도 tvn 편집본 보면 좋겠네요.


@user-wx8fs1zi7p
1시간 전
와 진짜 처음으로 댓글 안보고 끝까지 정주행 했다. 축구 얘기 싫어 할수도 있는데 축구 좋아하는 테린이 입장에선 거의 메호대전 느낌이었음 ㄹㅈㄷ 경기. 단식이 이렇게 재밌다니


@FyingDumbo
1시간 전
둘 다 강서버는 아니라서 보는 맛은 훨씬 좋네요. 1셋만 봤을땐 시너가 그냥 쉽게 이길거라 생각했더니 롤랑가로스 알카라스는 역시 쉽지 않구만용


@z1w8s5q3m2bn
1시간 전(수정됨)
정말 포핸드가 예술..이제 알카라스의 적은 자기자신 뿐이다.


@jsb8136
44분 전
알카가 지는줄 알았는데 해법찾는게 예전이랑 달라졌네 대단하다


@user-py7zt6uc5c
2시간 전
야닉 시너 돌았는데? ㅋㅋㅋㅋ 백핸드 각도를 조코비치보다 더 빼는 선수 처음봄 ㅋㅋ 근데 경기는 알카라즈가 이겼네? ㄷㄷㄷ


@megaor79
54분 전
최고의 경기입니다. 알카라스의 파워와 지능적인 플레이에 감탄을 하고 갑니다!

@jaeminlee6491
3시간 전(수정됨)
시너는 손 경련에,,,,유리몸 잔부상 극복 못 하는게 참 아쉽네,,,,


@h.y1586
1시간 전
저렇게 테니스 칠 수 있으면 얼마나 행복할까?


@user-ix5qn6zu7w
37분 전
기술적으론 시너가 더 균형잡히고 완벽한데..알카의 강력한 포핸드가 결국 그 밸런스를 깨부수네ㅋㅋ

@rian-hz8wo
5분 전
조코비치 나달 시대가 끝나고 시너 알카라스 시대가 온 듯.


@user-zd1oc1op5m
24분 전
근데 진짜로 너무한 거 아닌가?
03년생 21살의 청년이 세계 1,2등이라는 것이.......


@user-zd1oc1op5m
25분 전
31:43 승리의 시작점


@user-zb1fz4ve3j
2시간 전
야 둘다 누가 이겨도 안이상함


@asetfgjunvsyjvvmk
5분 전
즈베레프가 우승할듯

@phyllis2403
3시간 전
엄청 짜릿한 승부를 기대했는데 생각보다 쫄리는 랠리도 없었고 은근히 임팩트가 없었던... 해설이 중간에 말했는데 솔직히 좀 지루했음
뭔가 둘다 컨디션이 극초반이랑 후반부만 좋았던거같음..

@user-zd1oc1op5m
31분 전
시너가 아니었음 알카라스의 공격적인 경기운영에 터무니없이 무너졌을것이다
알카라스가 아니었음 시너의 강한 스트로크와 멘탈이 상대를 부러뜨렸을것이다

 

박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네이버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테니스피플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주교동 614-2 원당메디컬프라자 606호  |  대표전화 : 031)967-2015  |  팩스 : 031)964-7780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다 50250(주간)  |  출판사 신고번호:제2013-000139호  |  상호명 : (주)스포츠피플 | 테니스피플  |  사업자등록번호:128-86-68020
대표이사·발행인 : 김기원  |  인쇄인:김현대  |  편집국장 : 박원식  |  정보기술책임 : 최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수
Copyright © 2011 테니스피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ennispeopl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