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니스피플
뉴스테니스산업
헤드 그래비티 라켓 앞 뒤 색깔이 다른 이유
박원식 기자  |  editor@tennispeople.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2.07  06:37: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네이버 구글
   
 
   
 
   
 

 누가 헤드 그래비티(Head Gravity) 라켓을 사용하나.

헤드 그래비티 테니스 라켓은 시중에 나와 있는 모든 테니스 라켓과 마찬가지로 제어력, 편안함 및 느낌을 갖춘 고급 플레이어를 돕는다. ATP Top 5 선수, 알렉산더 즈베레프와 여자 1위 애슐리 바티 등 프로 선수들이 헤드 그래비티 테니스 라켓을 사용한다.

헤드 그래비티 테니스 라켓은 강력하고 유연하며 회전 기능이 뛰어나다. 그래비티 테니스 라켓은 큰 스위트 스폿, 스핀, 안정성 및 견고한 느낌을 제공한다. 많은 파워 포텐셜을 위해 스위트 스폿을 테니스 선수로부터 약간 멀리 이동시킨다.

헤드 그래비티 프로는 Prince Phantom Pro 100 18x20과 유사한 100제곱인치 헤드 크기로 그라운드 스트로크에서 많은 제어와 정밀도를 제공한다. 타이트한 스트링 패턴과 상대적으로 높은 스윙 웨이트 덕분에 공격해야 할 때마다 그라운드 스트로크를 단단하고 평평하게 할 수 있다.

테니스 게임은 선수가 바뀌었기 때문에 바뀌었다. 많은 플레이어가 이제 이전 세대보다 더 강력하고 빠르고 강력하게 플레이한다. 이 공격적이고 지배적인 플레이 스타일에는 새로운 종류의 라켓이 필요하다. 코트에 저항할 수 없는 새로운 힘을 가져다주는 라켓. 테니스 라켓의 진화가 아닌 혁명이 된 라켓.

라켓 소개 : 거대한 스위트 스팟이 있는 눈물방울 모양의 헤드가 특징인 HEAD 라켓 컬렉션. 그래비티 라켓은 모두 그래핀 360+ 기술을 사용하는데, 이것은 그래핀 360의 에너지 전달과 향상된 유연성과 깨끗한 임팩트 느낌을 위한 혁신적인 나선형 섬유의 조합이다. 각 라켓은 포핸드 스윙과 백핸드 스윙을 할 때 확실히 눈에 띄는 양쪽의 대조되는 색상으로 독특한 플립 디자인을 가지고 있다.

애슐리 바티의 포핸드 자세에서 볼 수 있듯이 라켓 잡은 오른 팔뚝과 어깨를 외전-내전-외전으로 스윙을 하면서 강력한 볼을 구사한다. 스핀과 파워로 장착한 바티의 포핸드 자세에서 앞뒤가 대조되는 색상의 플립 디자인이 돋보인다. 제작사는 외전과 내전을 생각하면서 제작한 듯 하다. 


그래비티 프로(고급 중급 및 고급 플레이어용)
토너먼트 플레이어가 요구하는 필수 제어 기능을 제공하도록 제작된 그래비티 프로는 공격적인 차세대 플레이어에게 완벽한 18/20 스트링 패턴을 특징으로 한다.


그래비티 MP
모든 기술 수준의 공격적인 플레이어에게 완벽한 그래비티 MP 의 16/20 스트링 패턴은 파워와 컨트롤의 올바른 조합을 제공한다.


그래비티 MP 라이트
주니어 플레이어에게 이상적인 그래비티 MP Lite 는 약간 더 가벼운 버전의 MP와 동일한 16/20 스트링 패턴을 가지고 있다.


그래비티 S(초중급 플레이어용)
그래비티 S는 PRO보다 약간 가볍지만 여전히 강력한 성능을 제공한다. 이 라켓은 약간 더 큰 헤드 크기와 16/20 스트링 패턴을 갖추고 있어 대부분의 기술 수준에 적합하다.


그래비티 라이트( 초보자와 주니어용)
컬렉션에서 가장 가벼운 라켓인 Gravity Lite 라켓은 헤드 크기가 약간 더 크고 16/20 스트링 패턴이 있다. 더 가벼운 라켓을 선호하는 공격적인 플레이어에게 적합하다.

 

   
▲ 1

 

   
▲ 2

 

   
▲ 3

 

   
▲ 4

 

   
▲ 5

 

   
▲ 6

 

   
▲ 7

[관련기사]

박원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네이버 구글 뒤로가기 위로가기
테니스피플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주교동 614-2 원당메디컬프라자 606호  |  대표전화 : 031)967-2015  |  팩스 : 031)964-7780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경기 다 50250(주간)  |  출판사 신고번호:제2013-000139호  |  상호명 : (주)스포츠피플 | 테니스피플  |  사업자등록번호:128-86-68020
대표이사·발행인 : 김기원  |  인쇄인:김현대  |  편집국장 : 박원식  |  정보기술책임 : 최민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민수
Copyright © 2011 테니스피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ennispeople.kr